2022년 1월 29일(SATURDAY) ● 웨스트민스터 소신앙고백문답 제025문답 해설과 묵상

구약의 제사장들은 완벽한 제사장이신 예수님의 사역에 대한 예시였습니다. 구약의 제사장들은 우리처럼 죄인이었지만 예수님은 전혀 죄가 없으셨고, 구약의 제사장들은 수천 번의 희생제사를 드렸지만 예수님은 단 한 번으로 충분하셨습니다. 구약의 제사장들은 하나님의 용서와 죄로부터의 씻김이 장차 일어날 날을 소망하게 한 것에 불과하였지만, 예수님은 실제로 그렇게 해주셨습니다. 히브리서 10장 11-14절 말씀을 읽어보십시오. 이렇게 예수님은 다시는 죽으실 수조차 없게 되셨으므로, 그에 따라 영원한 우리의 제사장이실 수밖에 없으십니다. 이 진리가 우리에게 구원을 제공했다는 사실을 믿고 신뢰하십니까? 그에 대한 증거를 무엇으로, 또는 어떻게 제시하시겠습니까? 당신의 그러한 증거가 참되다는 것은 또한 어떻게 혹은 어떤 방식으로 증명되는 것입니까? 

 

Posted in 오늘의 신앙고백묵상.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