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8월 25일(WEDNESDAY) ● 웨스트민스터 소신앙고백문답 제003문답 해설과 묵상

하나님은 율법서를 통하여 자신을 계시하시면서 백성이 순종해야 할 법들을 주셨습니다. 우리는 그것을 단 하루도 온전히 지킬 수 없다는 것을 깨달으면서 죄책감을 느낍니다. 하나님께서는 율법을 주실 때 이미 우리의 처지가 그렇다는 것을 알고 계셨습니다. 그렇다면 왜 주셨을까요? 처음부터 하나님은 죄의 용서를 위해 독생자를 주시려고 계획하셨는데, 인간은 자신이 죄인인 것을 깨닫지 못하면, 아예 구원자를 필요로 한다는 것조차도 몰르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율법을 통해 죄인임을 깨달아야 했던 것입니다. 로마서 7장 7절에서 바울은 어떻게 자신의 탐심죄를 깨달았습니까? 갈라디아서 3장 22절 말씀도 보십시오. 인간에 대해 뭐라고 말하며, 왜 성경을 주셨다고 말합니까?

Posted in 오늘의 신앙고백묵상.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