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1월 1일(MONDAY) ● 웨스트민스터 소신앙고백문답 제013문답 해설과 묵상

세상이 처음 창조될 때에 하나님의 형상대로 지음 받은 존재는 인간뿐이었다니 얼마나 큰 영광입니까! 지금 인간은 이를 너무 당연한 듯이 여기고 있지만, 사실은 굉장한 영광을 얻었다는 것을 알아야 합니다. 그래서 오직 사람만이 하나님을 경배하고 하나님과 소통할 수 있었습니다. 사람만이 생각하고, 기억하고 앞 일을 계획할 수 있었습니다. 본능으로 살아가는 다른 피조물들과 달리 선택할 능력도 주셨습니다. 그런 특권을 누리는 만큼 책임도 뒤따랐습니다. 자신의 자유로운 선택을 통하여 하나님께 순종하기로 결정할 수도 있었다는 것은 결코 가벼운 선물을 받은 것이 아닙니다. 신명기 10장 12-13절 말씀을 읽어보십시오. 하나님께서 요구하시는 것이 무엇입니까? 왜 그러한 요구를 하십니까?

 

Posted in 오늘의 신앙고백묵상.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