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8월 9일(SUNDAY) ● 하이델베르크 신앙고백문답 제01주차(1~2문답)

제1문답: 살든지 죽든지 간에 당신의 유일한 위로는 무엇입니까?

● 나는 나 자신의 것이 아니요(고전 6:19-20), 살아서나 죽어서나(롬 14:7-9) 몸과 영혼이 나의 신실한 구세주 예수 그리스도께 속했습니다(고전 3:23; 딛 2:14). 그리스도께서는 나의 모든 죄를 위하여 자신의 보혈을 충분히 치르셨고(벧전 1:18-19; 요일 1:7-9; 2:2) 나를 마귀의 권세에서 해방시키셨습니다(요 8:34-36; 히 2:14-15; 요일 3:1-11). 또한 그리스도께서는 하늘에 계신 나의 아버지의 뜻이 없이는 머리털 하나도 나의 머리에서 떨어지지 않도록(마 10:29-31; 눅 21:16-18) 그러한 방식으로 나를 보호하심으로써(요 6:39; 10:27-30; 살후 3:3; 벧전 1:5), 참으로 모든 것이 나의 구원을 위하여 합력하게 하십니다(롬 8:28). 나는 그리스도께 속해 있기 때문에, 그리스도께서는 성신으로써 나에게 영생을 확신시켜 주시고(롬 8:15-16; 고후 1:21-22; 5:5; 엡 1:13-14), 이제부터는 나로 하여금 전심으로 기꺼이 그리고 신속히 당신을 위하여 살게 하십니다(롬 8:1-17).

제2문답: 이 위로의 기쁨 중에서 살고 죽기 위해서 당신은 무엇을 알아야만 합니까?

세 가지인데, 첫째, 나의 죄와 비참함이 얼마나 큰가(롬 3:9-10; 요일 1:10), 둘째, 나는 나의 모든 죄와 비참함으로부터 어떻게 자유케 되는가(요 17:3; 행 4:12; 10:43), 셋째, 나는 그러한 구원을 위하여 하나님께 어떻게 감사해야 하는가 등입니다(마 5:16; 롬 6:13; 엡 5:8-10; 딤후 2:15; 벧전 2:9-10).

 

해설: 

기독교인의 위로는 특정된 것들을 아는 분량에 따라 달라집니다. 기독교인이 되기 위해 많은 것을 알아야 할 필요는 없지만, 그러나 더 많은 지식에 대한 추구는 그리스도인의 발전과 행복에 커다란 영향을 줍니다. 기독교인임에도 불구하고 성경을 거의 배우지 않는다면 성도로서의 생활은 연약해지고, 영적 삶에 있어서 마치 ‘아기’와 같은 수준이 될 것입니다. 우리가 건강하고 행복하게 그리고 유용한 기독교인으로 성장해 나가면서 참된 위로를 가지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합니까?

신앙고백문답은 우리가 그리스도인이 되기 위해서 반드시 배워야만 하고, 우리 자신의 삶 속에서 성경을 배우고 적용하는 일을 증진시켜 줄 삼중적 지식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첫째, 기독교인이 되기 위하여는 배워야만 하고, 둘째, 성경을 아는 지식에서 자라가야 하고, 마지막으로, 아는 지식을 우리의 삶 속에 적용하여야 합니다.

첫째, 우리는 죄의 본성과 비참을 알아야만 합니다. 죄에 대한 경험은 결코 즐거운 일이 아닙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죽을 수 밖에 없는 병 혹은 치료제를 결코 찾을 수 없는 것과 같은 우리의 죄에 대하여 반드시 배워야 합니다. 죄는 우리를 하나님 앞에서 죄인으로 만들고 우리를 향한 하나님의 징계를 유발하도록 합니다. 

둘째, 우리는 죄로부터 어떻게 벗어나야 하는지를 배워야 합니다. 우리가 구원 받았다는 데 대한 확신은, 성자 하나님과 성령 하나님께서 우리 안에서, 그리고 우리를 위하여 일하신다는 것을 아는 지식과 비례합니다.

셋째, 우리를 구원하신 하나님께 우리는 반드시 감사를 드려야 합니다. 만약 당신이 화재가 난 건물 안에서 누군가에 의해 구조를 받았다면, 당신은 그 사람에게 분명히 감사를 표현할 것입니다. 그렇듯이 죄로부터 우리를 살려주시려고 자신 생명까지 내어주신 주님께 우리는 진실로 감사해야 합니다.

우리는 이것을 한 번만 배우고 잊어버려야 하는 정도로 마지막 문제인양 생각해서는 안됩니다. 지구상에서의 우리의 구원 받은 인생으로서의 의미란, 우리의 죄스러운 성품, 구속 그리고 하나님께 감사해야 하는 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에 대하여 더 배우는 일에 헌신하는 데 있다고 볼 수 있습니다. 우리는 매일 성경을 읽어야 하고, 정기적으로 설교를 들어야 하며, 그리고 우리를 성숙시키는 세 가지 방면의 지식과 위로가 우리 마음에 심어지기를 위해 하나님께 간구해야 합니다.

  1. 나의 죄성(죄권): 문답 3-11
  2. 나의 구속(구원): 문답 12-85
  3. 나의 감사(봉사): 문답 86-129
Posted in 미분류, 오늘의 신앙고백묵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