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5월 16일(SATURDAY) ●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문답 제095문답

유아에게 세례를 베푼 후, 부모는 교회 앞에서 행한 자신의 공적 고백에 대해 최선을 다해 실천해 나가야 합니다. 한 마디로 말해서 아이를 신앙의 자녀로 양육하는 데 모든 노력을 다하는 모습이겠습니다. 부모는 아이로 하여금 하나님을 경외하는 실력을 쌓아나가게끔 범사에 주의를 기울이고 더불어 모든 노력과 수고를 다하는 것이야말로 아이를 가장 잘 사랑하는 방식이라는 데 대한 확신을 가져야 합니다. 이를 위해서는 단연 부모의 모범이 수반되어야 합니다. 부모의 모범적인 신앙생활은 아이에게 천 마디 말보다 더 강력한 교육수단이 될 것임에 틀림없습니다. 아이에게 유아 세례를 받게 할 때 가졌던 이러한 각오를 계속 이어가고 있습니까?
Posted in 오늘의 신앙고백묵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