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1월 29일(WEDNESDAY) ●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문답 제080문답

요즈음 같이 황금만능주의가 팽배한 현대적 상황에서는 탐심은 돈에 대한 사랑과 애착으로 가장 대표적으로 나타날 것입니다. 실로 절제하는 삶에 익숙해지면, 즉 현재의 삶에 자족하는 능력이 있을 때, 상대적으로 하나님께 더 마음을 쏟을 수 있게 될 것입니다. 이미 받은 하나님의 축복 만으로도 만족하고 감사하면서, 웬만한 가난은 넉넉한 마음으로 견뎌내면서, 하나님의 백성답게 사는 일에 더욱 관심을 갖고 전력 질주하는 모습이란 얼마나 아름답습니까? 하지만 하나님의 백성으로서 살아내야 할 가장 기본적인 의무를 저버리면서까지, 오직 부자가 되려는 열망에만 정신 없이 빠져드는 경우가 적지 않습니다. 디모데전서 6:10을 읽어보고 돈에 대한 사랑이 어떻게 믿음을 질식시키기 쉬운가에 대해 생각을 나누어봅시다.  

Posted in 오늘의 신앙고백묵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