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1월 17일(FRIDAY) ●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문답 제078문답

잠언 6:16-19을 읽어봅시다. "여호와의 미워하시는 것 곧 그 마음에 싫어하시는 것이 육, 칠 가지니 곧 교만한 눈과, 거짓된 혀와, 무죄한 자의 피를 흘리는 손과, 악한 계교를 꾀하는 마음과, 빨리 악으로 달려가는 발과, 거짓을 말하는 망령된 증인과, 및 형제 사이를 이간하는 자니라"고 했습니다. 여기서 혀로서 짓는 죄가 여타의 죄들과 어울려 있는 것이 잘 보입니다. 계속해서 잠언 19:9에서는 "거짓 증인은 벌을 면치 못할 것이요 거짓말을 내는 자는 망할 것이니라"라고 했습니다. 거짓말하는 죄가 크고 무서운 것은 그것은 사람을 대상으로 하고, 사람의 인격에 해를 끼친다는 데 있습니다. 지금 우리의 모습은 어떻습니까?

Posted in 오늘의 신앙고백묵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