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7월 23일(TUESDAY) ●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문답 제053문답

오늘날 하나님의 이름을 망령되이 부르는 모습에는 어떤 것들이 있습니까? 이스라엘 백성은 하나님의 이름을 부르는 것만이 아니라 쓰는 데 있어서도 극도의 공경심을 표했다고 합니다. 오늘날 70인 역(LXX)이라고 알려져 있는 성경(구약 히브리어를 당시 보편의 언어인 헬라어로 번역)을 번역할 때에(기원전 3세기), 번역자들은 여호와나 하나님의 이름이 나올 경우 지금까지 사용하던 붓을 버리고 새로운 붓을 사용했다고 합니다. 그 당시의 종교적이고 문화적인 환경에서는 그러한 방식도 여호와의 이름을 망령되이 일컫지 말라고 하신 데 대한 순종의 한 방편이었던 것 같습니다. 오늘날 자그마한 액자와 같은 장식품 같은 것을 만들 때에 하나님의 이름을 새겨 넣는 행위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왜 그렇습니까?

Posted in 오늘의 신앙고백묵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