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1월 28일(THURSDAY) ●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문답 제071문답

오늘날과 같이 '현대 문화'라는 이름을 앞세운 사실상의 소돔과 고모라와도 같은 생활방식은 우리네 신실한 그리스도인에게 더 한층 경각심을 가질 것을 요구합니다. 특별히 아직 혼인을 하지 않은 젊은이들에게는 더더욱 그러합니다. 데살로니가전서 4:3-8을 읽어봅시다. 온라인에 난무하는 음란한 영상들이나 사방팔방에 즐비한 모텔 같은 곳에 눈길을 돌리는 것은 가히 하나님을 저버리는 행동일 수 있습니다. 성경에서 거룩하다는 것은 세상과 구별되었다는 의미임을 다시 한 번 명심할 필요가 있습니다. 기타 그리스도인의 생활 방식에 심각한 도전이 되는 현대적 생활 방식과 관련하여 어떤 것들을 더 생각해 볼 수 있겠습니까?

Posted in 오늘의 신앙고백묵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