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1월 12일(TUESDAY) ●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문답 제069문답

하나님께서는 성도가 자살하는 것을 허락치 않으십니다. 그렇다고 해서 성도가 자살할 경우 무조건 구원을 받지 못하고 지옥 간다고 단정 짓는 것은 무리입니다. 이는 기독교인의 자살을 방조하려는 의도로 하는 말이 아니고, 자살자가 그처럼 극단적인 선택을 하기까지 겪었던 내외적인 고통에 대해 제삼자로서는 결코 제대로 헤아릴 수 없는 법이라는 차원에서입니다. 혹 성도가 그렇게 자살하였을 경우, 정작 문제는 함께 연합되어 있던 지체들은 도대체 그간 무엇을 하고 있었는가 하는 데 있습니다. 혹여 교회의 한 지체가 자살할 경우 전체 성도는 부끄러움에 낯을 들 수 없을 정도여야 합니다. 그렇지 않겠습니까?

Posted in 오늘의 신앙고백묵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