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6월 7일 (THURSDAY) ● 하이델베르크 신앙고백문답 제46주차 (120-121문답) 묵상

좋은 부모는 아이들에게 필요한 것을 미리 그리고 확실하게 공급해줍니다. 무엇보다도 살아가기 위한 기본적인 의식주부터 해결해 줍니다. 좋은 부모를 둔 아이들은 그것을 어떻게 얻을까 걱정하지 않지만 그렇지 않은 아이들은 불행합니다. 좋은 부모는 아이들을 교육하고 훈련함에 있어서 그들이 장성해 스스로 살아가는 법을 깨우쳐 주려고 그렇게 합니다. 아이가 장난감이 부숴졌을 때 아버지께 가져오면 기꺼이 고쳐줍니다. 더운 날 목말라 하면서 어머니께로 오면 시원한 마실 것을 줍니다. 그렇다면 하나님께서는 얼마나 더 하시겠습니까? “너희가 악한 자라도 좋은 것으로 줄 줄 알거든 하물며 하늘에 계신 너희 아버지께서 구하는 자에게 좋은 것으로 주시지 않겠느냐.” 마태복음 7장 7절로 11절 말씀을 읽어보십시오. 하나님께 대한 당신의 '친부 의식'은 어느 정도입니까?

Posted in 오늘의 신앙고백묵상, 하이델베르 신앙고백문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