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4월 1일 (SUNDAY) ● 하이델베르크 신앙고백문답 제37주차 (101-102문답) 묵상

제101문답: 하나님의 이름에 의한 경건한 맹세 (No Parallel Question)
[질문] 그러나 하나님의 이름으로 경건하게 맹세할 수는 있습니까? [대답] 그렇습니다. 국가가 국민에게 요구하는 경우, 혹은 하나님의 영광과 이웃의 복을 위하여 신뢰와 진리를 보존하고 증진시키는 데 꼭 필요한 경우에는 맹세할 수 있습니다. 그러한 맹세는 하나님의 말씀에 근거한 것이며(신 6:13; 10:20; 히 6:16), 그렇기에 구약과 신약의 성도들도 이것을 옳게 사용해 왔습니다(창 21:24; 31:53; 삼상 24:21-22; 삼하 3:35; 왕상 1:29-30; 롬 1:9; 9:1; 고후 1:23).

제102문답: 다른 피조물에 의한 맹세의 금지 (No Parallel Question)
[질문] 성인이나 다른 피조물로도 맹세할 수 있습니까? [대답] 아닙니다. 정당한 맹세는 오직 홀로만 사람의 마음을 아시는 하나님을 불러, 진리에 대해 증인이 되어 주시고, 혹 우리가 거짓으로 맹세할 경우에는 처벌하시기를 구하는 것입니다(롬 9:1; 고후 1:23). 이러한 영예는 어떤 피조물에게도 돌아갈 수 없습니다(마 5:34-36; 약 5:12).

Posted in 오늘의 신앙고백묵상, 하이델베르 신앙고백문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