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2월 14일 (TUESDAY) ● 웨스트민스터 소신앙고백 제85문답에 대한 오늘의 묵상

하나님은 인자와 엄위 양면의 속성에 철저한 분이십니다. 그러므로 죄를 범한 자에게는 가차없는 진노와 심판을 가하시지만, 그러한 가운데서 자비를 베푸셔서 크신 사랑으로 구원해주십니다. 노아의 홍수 사건은 이에 대한 전형적인 실례가 되면서, 장차 우주 종말에 이루어질 대심판과 대구원에 대한 전형이 되었습니다. 하지만 구원을 베풀어 주시기 위해서는 한 가지 조건이 충족되어야 하는데, 더욱이 하나님께서는 이 조건을 스스로 충족시키는 역사를 베푸셨습니다. 바로 이 사실로 말미암아 놀랍고 위대하고 영광스러운 구속사가 전개되어져 나왔고, 계속 미래를 향해 달려나가고 있는 것입니다. 무슨 의미입니까?

Posted in 오늘의 신앙고백묵상.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