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스트민스터 소신앙고백 제49문답에 대한 오늘의 묵상 (2016년 6월 10일 ● SATURDAY)

제2계명을 정리해보자면, 하나님을 영적인 경배가 아닌 외형적이며 육적으로 경배하는 것에 대한 경계로 두 부분을 포함합니다. 첫째, 무한하신 하나님을 우리의 감각적 지각에 예속시켜서는 안 됩니다. 둘째, 하나님을 암시적으로라도 표시하기 위하여 만드는 것인 한 어떠한 형상들도 금하십니다. 하나님을 보이는 형상으로 만드는 것은 하나님의 본성을 극도로 거스르는 행위일 수밖에 없고, 필연코 우상상배와 연결되게 있으므로 말미암아 참된 경건을 부패시키고 타락시킵니다. 어떻습니까, 당신이 출석하는 교회당에 혹 형상숭배가 될 수 있는 부분은 없습니까?
Posted in 오늘의 신앙고백묵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