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신앙고백문답(2016-04-26 TUESDAY)

출애굽기 15:1-2을 읽어봅시다. 애굽 군대의 홍해 바다에서의 몰살 광경을 생생히 목도한 이스라엘 백성이 하나님을 높이며 찬양한 노래의 서두입니다. 이 사건으로 말미암아 이스라엘 백성이 받은 구원은 더 이상의 위협이 없게 됨에 따라 온전히 완성되었습니다. 그와 같이 이후 가나안 땅도 정복되게끔 되어 있었지만, 훗날 보듯이 이스라엘 백성은 믿음을 저버리고 인간적인 판단으로 돌아섬에 따라 결국 40년의 긴 세월을 허비하고서야 가나안 땅을 정복하게 되었습니다. 이것을 신약시대의 영역에서 보자면, 신자들은 예수 그리스도와 연합된 생명이 된 까닭에, 능히 죄를 이기고 승리할 수 있게끔 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성공의 첫 걸음은 십계명 지키기부터입니다. 잊지 마십시다. 십계명은 세상 사람들이 아닌, 오직 구원 받은 하나님의 백성에게 주어진 것입니다. 다시 한 번 로마서 6:12-14을 읽고, 오늘 이 말씀을 어떻게 적용해야 좋을지 구체적으로 생각해 봅시다. 

출15:1 이 때에 모세와 이스라엘 자손이 이 노래로 여호와께 노래하니 일렀으되 내가 여호와를 찬송하리니 그는 높고 영화로우심이요 말과 그 탄 자를 바다에 던지셨음이로다
출15:2 여호와는 나의 힘이요 노래시며 나의 구원이시로다 그는 나의 하나님이시니 내가 그를 찬송할 것이요 내 아버지의 하나님이시니 내가 그를 높이리로다
롬6:12 그러므로 너희는 죄가 너희 죽을 몸을 지배하지 못하게 하여 몸의 사욕에 순종하지 말고
롬6:13 또한 너희 지체를 불의의 무기로 죄에게 내주지 말고 오직 너희 자신을 죽은 자 가운데서 다시 살아난 자 같이 하나님께 드리며 너희 지체를 의의 무기로 하나님께 드리라
롬6:14 죄가 너희를 주장하지 못하리니 이는 너희가 법 아래에 있지 아니하고 은혜 아래에 있음이라

Posted in 오늘의 신앙고백묵상.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