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신앙고백문답 묵상(2016-02-05 FRIDAY)

성신의 역사를 통해서만 하나님의 구원을 이해할 수 있다는 것은 하늘과 땅을 뒤섞을 수 없을 만큼 절대적인 진리이지만, 이 진리를 애절한 심정으로 의지하는 성도는 그리 많지 않은 것 같습니다. 요한복음 5장 39-40절 말씀을 읽어보십시오. 당시 유대인들은 성경을 연구했던 사람이었고, 이때 성경은 예수님이 구원자라는 것을 명백하게 가르치고 있습니다. 그러나 유대인들은 예수님께 오기를 거부했는데, 이는 결국 성신의 효과적인 부르심으로 입지 못한 때문입니다. 로마서 8장 5-6절 말씀도 보십시오. 우리는 성경을 열심히 공부하고, 때로는 지나칠 정도로 깊이 파고들지만, 정작 성신께서 진정한 깨달음을 준다는 진리에 대해서는 무의식적으로 외면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최근에 당신의 경우는 어떻습니까?

요5:39 너희가 성경에서 영생을 얻는줄 생각하고 성경을 상고하거니와 이 성경이 곧 내게 대하여 증거하는 것이로다
요5:40 그러나 너희가 영생을 얻기 위하여 내게 오기를 원하지 아니하는도다
롬8:5 육신을 좇는 자는 육신의 일을, 영을 좇는 자는 영의 일을 생각하나니
롬8:6 육신의 생각은 사망이요 영의 생각은 생명과 평안이니라

Posted in 오늘의 신앙고백묵상.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